9월 유럽서 확인한다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3월 11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셀트리온 사무동 전경.

IQ 옵션에 등록

셀트리온이 오는 9월 유럽 학회에서 바이오시밀러 2종의 3상 임상시험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셀트리온의 후속 파이프라인인 스텔라라(성분명 우스테키누맙) 바이오시밀러 'CT-P43'과 아바스틴 바이오시밀러 ‘베그젤마(성분명 베바시주맙)'에 관한 내용으로 그 결과에 관심이 모인다.

셀트리온 사무동 전경.

셀트리온 사무동 전경.

셀트리온은 올해로 31번째를 맞이하는 유럽피부과학회 학술회의(EADV Congress) 중 ‘Late breaking news session’에서 판상 건선(Plaque Psoriasis) 환자에 대한 CT-P43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입증한 글로벌 3상 28주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EADV는 유럽에서 열리는 가장 큰 규모의 피부과학회 행사로, 올해는 오는 9월 7일부터 10일까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개최된다.

CT-P43의 오리지널의약품인 스텔라라는 얀센(Janssen)이 개발한 건선,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등 자가면역질환 치료제로, 얀센의 모회사인 존슨앤존슨(Johnson&Johnson)의 2021년 경영실적 기준 매출 91억 3,400만 달러(약 12조1,700억원)을 기록한 블록버스터 제품이다.

또 셀트리온은 오는 9월 9일부터 13일까지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유럽종양학회(2022 ESMO Congress)에서 최근 유럽에서 판매허가를 획득한 베그젤마(개발명 CT-P16)의 글로벌 3상 후속 결과를 발표한다. 셀트리온은 이번 유럽종양학회에서 베그젤마와 오리지널 의약품과의 비교 임상에서 생존분석과 안전성 결과에서 유사성을 확인한 데이터를 발표할 계획이다.

셀트리온은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18일 유럽연합집행위원회(EC, European Commission)로부터 전이성 직결장암, 비소세포폐암 등 아바스틴에 승인된 전체 적응증(Full Label)에 대한 베그젤마의 판매허가를 획득했다.

셀트리온은 베그젤마의 허가 획득에 앞서 오리지널의약품 개발사와도 글로벌 특허 합의를 완료했으며, 베그젤마의 해외 판매를 맡은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 하반기 베그젤마를 유럽에 출시할 9월 유럽서 확인한다 계획이다.

베그젤마의 오리지널의약품 아바스틴은 로슈에서 개발한 블록버스터 항암제로 비소세포폐암을 비롯한 전이성 직결장암, 전이성 유방암, 교모세포종 등 치료에 사용된다. 글로벌의약품 시장조사 기관인 아이큐비아(IQVIA)에 따르면 2021년 글로벌 베바시주맙 시장 규모는 64억 1,9월 유럽서 확인한다 300만 달러(약 8조 5,400억원)이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유럽 시장에서 오리지널의약품보다 더 많이 팔리고 있는 램시마(성분명 인플릭시맙)와 트룩시마(성분명 리툭시맙)의 성공과 차세대 성장동력인 램시마SC의 가파른 성장세에 힘입어 셀트리온은 유럽 내 바이오시밀러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위치에 있다”며 “9월 유럽 학회를 통해 소개되는 차세대 성장 동력인 베그젤마와 CT-P43이 조기에 상업화돼 유럽의 환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그룹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 가솔린을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티구안 부분변경의 롱휠베이스 버전으로 일상생활 뿐만 아니라 아웃도어 액티비티 등에 최적화된 7인승 SUV다. 가솔린 터보 엔진이 얹어졌다. 가격은 5098만6천원이다.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 가솔린의 가격은 5098만6천원인데, 8월 프로모션 혜택 적용시 최대 5020만7500원으로 실구매 가격을 낮출 수 있다. 총소유 비용 절감을 위한 차량 유지/보수 비용 부담 낮춘 5년/15만km 무상 보증 연장 프로그램 및 사고 수리 토탈케어를 지원한다.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이전 대비 30mm 길어진 전장과 2790mm에 달하는 휠베이스로 넓은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3열 시트가 추가된 7인승으로 운영된다. 트렁크 용량은 최대 1775ℓ다. 트렁크에는 230V 파워 아울렛이 설치돼 캠핑, 레저 등 야외활동 편의를 돕는다.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1열 통풍 시트, 1열 및 2열 열선 시트, 3-ZONE 공조기, 360도 서라운드 뷰, 파크 파일럿 및 어시스트, 파노라마 선루프, 헤드업 디스플레이,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선 유지 보조, IQ. 라이트-LED 매트릭스 헤드램프 등 고급 사양이 기본이다.

10.25인치 디지털 계기판과 9.2인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무선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를 지원한다. 파워트레인은 2.0리터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로 최고출력 186마력, 최대토크 30.6kgm, 복합연비 10.1km/ℓ, 저공해 3종으로 9월 유럽서 확인한다 분류됐다.

EDAILY 기업

[이데일리 강경래 기자] 팅크웨어는 ‘2022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11년 연속 블랙박스 부문 최고 9월 유럽서 확인한다 브랜드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한국소비자포럼 주관으로 진행하는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소비자 조사를 통해 가전, 교육, 자동차 등 각 분야 대표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다. 매출액과 시장 점유율, 언론 보도 등 부문별 브랜드 기초 자료 조사를 바탕으로 후보를 확정, 최종 소비자 개별 조사를 통해 결정한다.

올해는 지난 7월 4일부터 17일까지 온라인, 모바일, 일대일유선 등을 통해 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아이나비 브랜드가 블랙박스 부문에서 가장 높은 득표수를 얻어 수상했다.

팅크웨어는 지난 8월 ‘아이나비 QXD8000’을 출시, 블랙박스 ‘초프리미엄’ 시장을 열었다. 높은 해상도 블랙박스 아이나비 QXD8000은 새로운 ‘IQ’(Image Quality) 테크니컬 튜닝을 강화했다. 이를 통해 이전 QXD 시리즈와 비교해 낮과 밤, 계절의 변화, 다양한 도로 환경에서도 사고 정보와 정황을 식별할 수 있는 능력을 향상시켰다.

이남경 팅크웨어 마케팅부문장은 “올해까지 11년 연속 블랙박스 브랜드로 선정됐다”며 “국내외 불안정한 정세로 올해는 어느 해보다 어려움이 있지만 보다 나은 제품과 브랜드를 통해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IQ 옵션에 등록

8월 수입차 신차별 댓글여론을 들여다 봤다. ‘국민 수입차’ 폭스바겐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에 댓글여론이 집중된 가운데 BMW ‘뉴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와 볼보 2023년식 ‘XC90’에는 반응이 많지 않았다. 포드에서 출시한 ‘뉴 포드 익스페디션’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은 미미했다.

폭스바겐코리아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7인승 패밀리 SUV로 2.0 TSI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저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에 복합연비는 10.1㎞/ℓ이며 저공해 3종 친환경차로 분류돼 공영 주차장 할인이 가능하다. IQ.라이트-LED 매트릭스 헤드램프, 앞좌석 통풍시트 등 처음 적용됐다. 전장은 4730㎜로 이전 모델 대비 30㎜ 길어지고 전고는 1660㎜로 15㎜ 낮아졌다.

BMW코리아가 지난 4일 출시한 크로스오버 모델 뉴 218d 액티브 투어러(Active Tourer)에는 BMW 콤팩트 모델 최초로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8세대 iDrive가 탑재된다. 뉴 218d 액티브 투어러에는 BMW 트윈파워 터보 4기통 디젤 엔진이 탑재되고 스텝트로닉 자동 7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가 적용된다. L(리터)당 주행거리는 15.8km다. ‘제로백’은 8.8초다.

볼보 2023년형 XC90은 티맵 인포테인먼트 서비스를 기본 탑재했다. 또 스마트폰으로 차량 잠금·해제 등 디지털 키 기능을 하는 ‘볼보 카스 앱(Volvo Cars app)’도 새 기능을 추가했다. 레이더, 카메라, 초음파 센서 어레이로 구성된 첨단 안전 패키지, ‘드라이버 어시스턴스(Driver Assistance)를 기본 제공한다.

포드는 대형 SUV 뉴 포드 익스페디션(New Ford Expedition)은 암레스트가 포함된 2열 캡틴 시트형 또는 2열 스플릿 벤치 시트형으로 출시된다. 3.5L V6 엔진 및 22인치 휠, 그리고 파워 러닝보드와 함께 최고출력 405마력과 66kg·m의 최대토크를 자랑한다.

"인테리어 수준이 딱 2000년대 초반에 멈췄다"

빅터뉴스가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티구안'과 '올스페이스'를 키워드로 관련기사를 집계한 결과 포털 네이버와 다음 인링크 기준으로 기사는 모두 275개, 댓글은 1261개, 9월 유럽서 확인한다 반응은 615개로 집계됐다. 이중 포털별로 각각 댓글 많은 기사 3건을 표본으로 기사마다 표시된 댓글여론을 추출한 결과 다음은 평균 좋아요 26.09%, 화나요 55.22%로, 네이버는 평균 공감백배 19.49%, 후속강추 16.97%로 집계됐다. 네이버의 경우 기타(쏠쏠정보 41.85%) 비중이 높았다. 세부 이슈는 '티구안 올스페이스' 1개로 집계됐다.

<br></p>
<p>

'티구안 올스페이스' 표본 기사중 댓글이 가장 많이 달린 관련 기사는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8월 25일자 매일경제의 으로 댓글 581개와 반응 107개가 달린 것으로 집계됐다(순공감순)

  • 우와..인테리어 수준이 딱 2000년대 초반에 멈췄다(공감 852)
  • 투싼급 준중형 SUV에 3열 어거지로 넣어서 홍보글본문에서도 두명타긴 좁다는데 가솔린 엔진 5천에 가성비래(공감 250)
  • 인테리어 보고 깜짝 놀랬네 10년 전 자동차인줄(공감 216)
  • 폭스바겐이 준프리미엄이라니.(공감 152)
  • 카니발이 더 싸고 좋아보이는데?(공감 27)

2위는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8월 27일자 중앙일보의 9월 유럽서 확인한다 으로 댓글 340개와 반응 96개가 달린 것으로 집계됐다(순공감순)

  • 한국에서 재고떨이 장사 고만해라(공감 281)
  • 폭바는 디자이너가 없나요?? 진짜 2000년대 초반에 나온차라 해도 믿을꺼같은데. 엠블럼 때면 중국산 저렴이 같네요(공감 206)
  • 저 가격대의 경쟁력 좋은 차가 너무 많음. 현기 아무리 까봐 4~5천만원대에 쏘렌토, 펠리세이드, 싼타페같은 차 뽑아낼 수 있는 제조사는 없음(공감 156)
  • 저차가 5천이면 비싼거다 브랜드도 그냥 대중브랜드 저거 살바에 트래버스나 펠리세이드사는게 낫다(공감 102)
  • ㅋㅋ 4500이면 국산 하이브리드 SUV가 있다. 연비 세금.. 비교가 안된다(공감 52)

"2시리즈가 패밀리 카면 7시리즈는 버스냐"

BMW는 지난 4일부터 27일까지 '액티브'와 '투어러'를 키워드로 관련기사를 집계한 결과 포털 네이버와 다음 인링크 기준으로 기사는 모두 63개, 댓글은 347개, 반응은 171개로 집계됐다. 이중 포털별로 각각 댓글 많은 기사 3건을 표본으로 기사마다 표시된 댓글여론을 추출한 결과 다음은 평균 좋아요 52.06%, 화나요 33.07%로, 네이버는 평균 공감백배 56.73%, 후속강추 10.53%로 집계됐다. 세부 이슈는 BMW가 벤츠 위상에 도전하고 있다는 'BMW 수입차 1위'와 '액티브 투어러 출시'9월 유럽서 확인한다 로 집계됐다.

<br></p>
<p>

'액티브 투어러' 표본 기사중 댓글이 가장 많이 달린 관련 기사는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8월 4일자 전자신문의 로 댓글 62개와 반응 19개가 달린 것으로 집계됐다(순공감순)

  • 2시리즈가 패밀리 카면 9월 유럽서 확인한다 7시리즈는 버스냐?(공감 63)
  • 뭔가 꺼벙. X1이 더 멋있어(공감 17)
  • 국산차보다 더 싼 느낌이네 차가 생각보다 넓어서 놀랐다(공감 16)
  • 일본이나 유럽에서는 경차로 차박도 하고 저정도 사이즈 차가 페밀리카로 쓰이기도 하는데 하여간 허세의 민족(공감 4)
  • 내 2500만원짜리 XM3가 152마력인데 4500만원짜리 차가 150마력(공감 8)
  • 탄소 제로화 시대에 아직도 디젤이냐?(공감 1)

2위는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8월 4일자 9월 유럽서 확인한다 한국경제TV의 로 댓글 39개와 반응 6개가 달린 것으로 집계됐다(순공감순)

  • 벤츠는 S,E,C,CLS만 사야한다는 말이 있음.이유는 잘 알듯한데, 벤츠 GLA, GLB는 대표적인 멕시코산임. 또 체코산도 있고 하지만 가장 큰 문제는 마감도 아닌 가격과 옵션에 있음. 단순 GLC와 BMW X3, 아우디Q5만 비교해도 가격차 1000만원 전후. 옵션차이도 상당히 심함. 그런데 할인 들어가면 더더더욱 차이나버림. GLB만해도 정말 낮은 트림은 이돈주고 왜사는가 싶을정도임. 멕스코산에 후석 에어컨송풍구조차 없음.. 벤츠 전륜구동은 안사는게 답임(공감 38)
  • 다른건 모르겠고 bmw X시리즈는 진짜 명품이다(공감 37)
  • 사고싶지만 돈이 없어서.. 열심히 살겠습니다(공감 20)
  • 비엠차도 좋지만. 한국시장에 투자하는 규모가 비엠 따라올 회사 없을거로 아는대(공감 11)
  • 벤깨의 전기차 GLB 본닛 열어보고 깜놀.과연 이따구로 만든차가 전기차인지? 그런대도 좋다고 벤깨 모는 인간들 보면 그냥 겉멋들린 아줌마(공감 12)

"아랫등급 내장재 보면 기가차고 코가 막힌다"

포드와 볼보는 각각 '뉴 포드 익스페디션'와 'XC90'을 키워드로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관련기사를 집계한 결과 전체 댓글과 반응이 둘 다 100개 이하에 그치면서 정식 분석을 하지 않았다. 그만큼 두 차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크지 않았던 것으로 분석된다.

'XC90' 관련 표본 기사중 댓글이 가장 많이 달린 관련 기사는 포털 다음에 올라온 서울경제의 8월 24일자 로 댓글 34개와 반응 69개가 달렸다(순공감순).

  • 아랫등급 내장재 보면 기가차고 코가 막힌다 진짜 인조가죽 싼마이에 여기저기 원가절감 쓰러짐 어쩌다 튼튼한 차로 방송탔다 가격만 더 오른차(찬성 24)
  • 인테리어가 이제는 너무 올드함 차값은 비싸고(찬성 17)
  • 돈없는 알바놈들.. 아니 볼보 타지도 못하면서 그냥 까는 불쌍한놈들.. 눈물난다..건강해라.. 현기차 타면서 꼭 건강해라(찬성 8)
  • bmw x5가 낫지(찬성 15)
  • 외국에선 B6에도 에어서스 옵션 선택이 되는데 한국도 적용해라(찬성 5)

'뉴 포드 익스페디션' 관련 표본 기사중 댓글이 가장 많이 달린 관련 기사는 포털 네이버에 올라온 매일경제의 8월 24일자 로 댓글 6개와 반응 4개가 달렸다(순공감순).

  • 점점 디자인이 산으로가네(공감 1)
  • 전엔 실내가 너무 올드했는데 이번에 많이 바꿨겠다(공감 1)
  • 이 가격을 가성비라 표현하는게 너모사치스럽지만 무튼 큰 차 필요하면 가성비 극강의 차(공감 4)

※ 마이닝 솔루션 : BBD랩
※ 조사 기간 : 2022년 8월4일~8월27일
※ 수집 데이터 : 2983건(네이버, 다음 기사와 댓글, 반응)
※ 분석 : 빅터뉴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