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5월 27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급준비제도

지급준비제도'란, 은행이 전체 예금액 중, 일정 비율 이상 중앙은행에 예치해 두어야 하는 제도를 의미한다. 전체 예금액 대비 지급준비금의 비율을 지급준비율이라고 하며, 대한민국의 경우 법정 지급준비율은 7%이다. 물론 실제로는 시중은행들은 법정지준금보다 좀 더 많은 금액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초과지준금'이라 한다. 예금액 대 대출액의 비율인 예대율과는 다르다.

가령 어떤 은행이 1억 원의 예금을 보유하고 있다면, 이 중 최소 700만 원(7%)은 예금주들의 수시 인출ㆍ결제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중앙은행에 보관해야하고, 나머지 9300만 원은 대출 등으로 운용할 수 있다.

이것이 있는 이유는 예금자에게 언제든 예금을 지급하기 위해서이다. 우리가 은행에 돈을 예금하면, 은행은 지급준비금만 남겨두고 그 외 전액을 다른 사람이나 기업 등에게 대출해 준다.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그리고 예금자들은 예금을 맡긴 대가로 대출을 통한 수익의 일부를 이자를 받고, 자금 수요자들은 은행에서 안정적으로 차입이 가능하다. 그러나 은행에 돈을 맡긴 자금 공급자들이 한꺼번에 돈을 찾으면 은행은 이를 다 지급할 수 없기 때문에, 대신 예금을 되찾을 경우에 대비해 현금을 쌓아두도록 하는 제도가 지급준비제도이다. 따라서 개인이 예금을 찾으러 가면 언제든 찾을 수 있다.

2. 역사 [편집]

중세 초기의 은행들은 정말 고전적인 은행인지라, 고객한테서 금을 받아서 그것을 저장한 이후 보관수수료로 먹고 살았다. 은행에서 기업한테 대출을 해주면서 고객한테 받아온 돈을 전용하기 시작한 것은 르네상스 시대에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시작됐다고 한다.

본래는 '불법적 거래'였으나, 이를 합법으로 만든 것이 17세기 영국에서 벌어진 예금 소유권 분쟁이었다. 당시 영국 의회에서는 이 안건을 두고 엄청난 논란이 있었으나, 의회 투표 결과 고객의 예금은 은행에 저금되어 있는 동안 은행의 소유권으로 봄이 타당하다는 투표 결과가 나오면서 합법화되었다. 그 대신 은행에 자산의 일부를 반드시 즉시 지급할 수 있도록 유동화된 상태(현금 등)로 두어야 한다는 부분지급준비제도가 마련되었고, 약 60년 동안 세계에 이러한 시스템이 퍼져서 정착되었다.

몇번의 금융공황을 거치면서 각국은 중앙은행이나 그에 준하는 통화 관리 기관을 통해 은행에 지급준비율 준수 의무를 부과했고, 이를 경기 조절 수단으로 사용하기도 한다.

3. 거시경제학에서의 지급준비제도 [편집]

거시경제학에서 지급준비금(fractional reserve system)은 위에서 언급했듯, 은행이 돈을 만드는데 많은 역할을 한다. 만약 10억 원이 있는데, 지급준비율이 10%라면, 1억 원만 보유하고 9억 원을 돌릴수 있지만, 지급준비율이 20%라면, 2억 원을 보유해야 하기 때문에, 8억 원밖에 돌릴 수 없다. 이게 얼마나 큰 차이냐고 한다면, 은행이 다루는 돈이 비단 1억 원이겠는가?

조금 자세히 설명하자면, 첫 번째 은행이 돈을 1천 원을 가지고 있다고 해보자, 지급준비율이 20%라고 한다면, 이 첫 번째 은행이 두 번째 은행에게 빌려줄 수 있는 돈은 800원이다. 200원은 지급준비금으로 첫 번째 은행이 가지고 있게 될 것이다. [1] 이 두 번째 은행은 받은 800원을 세 번째 은행에 준다고 한다면, 640원을 빌려줄 수 있다. 위와 같이 20%는 가지고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또 세번째 은행이 네번째 은행에 준다면 512원을 빌려줄수 있고, 409.60원, 327.68원, 262.14원, 209.72원, 167.77원, 134.22원 [2] 이렇게 무한히 빌려준다고 가정해보자. [3] 10번째 은행까지 예를 들었는데 첫번재 은행이 가지고있는 1000원부터 [4] 10번째 은행이 가지고 있는 134.22원까지 더한다면 총 4463.13원이 된다. 돈이 복사가 된다고 이 과정이 무한히 반복된다면 지급준비율 20%에서 총 시중에 풀리는 돈은 5천 원이 된다.

이걸 무한히 반복한다면 1000원이 그 배를 뛰어넘는 엄청난 돈 불리기가 완성된다. 즉 이러한 과정의 반복을 통해, 처음에 은행이 가지고 있던 예금액보다도 훨씬 많은 통화(은행 신용액)가 시장에 유통되는 것이다. 실제로 실제 통화량 중 90% 이상은 정부가 발행한 것이 아니라, 이 지급준비제도를 통해 발생한 것이다. 실물인 화폐와 달리, 실존하지 않는 가상의 돈이 전국에서 대규모로 오가며 실존하는 물건들을 사고 팔게 하는 것이다. 이 불려진 돈의 규모에 비하면 조폐 공사에서 찍어내는 화폐는 일부에 불과하다. 이 통화 공급이 팽창하면서 구매 경제력(화폐 가치)이 떨어지게 되고, 결국 물가가 오르는 인플레이션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수식으로 계산하면 아래와 같다.
M = I D / L R R M=ID/LRR M = I D / L R R
m = 1 / L R R m=1/LRR m = 1 / L R R [5]
즉, 잠재 통화 지수와 최초 예금액을 곱하면 만들 수 있는 최대 금액이 나오는 것이다. 잠재 통화 지수는 지급준비율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합쳐서 말하자면 지급준비율에 따라서 은행이 만들 수 있는 금액이 달라지는 것이다. 위의 예시의 계산을 공식으로 계산하면, 1/20%,즉 5가 되고 최초 금액인 1000원 x 5를 하면 최대 만들수 있는 금액은 5천원이 되는것이다.

따라서 정부는 법정준비율을 통해서 돈의 공급을 조절할 수 있는 것이다.

현실에서의 통화량 조절은 궁극적으로 중앙은행의 통화정책에 달려있다.#

4. 뱅크런과의 관계 [편집]

AA국의 aa은행의 지급준비율이 10%로 규정되어 있다고 하자. 이 은행에 고객들이 10억 원을 예금해 놓았다면, 은행은 1억 원만 현금으로 보유하고 나머지 9억 원을 기업이나 개인에게 대출해 주거나, 주식이나 펀드에 투자하거나, 부동산 등 실물에 투자하는 등으로 수익을 챙길 수 있다.

실제 은행 금고에는 1억 원의 현금밖에 없지만, 장부 상에는 9억 원 역시 부채, 주식, 현물 등 '자산'의 형태로 남기 때문에 은행은 대외적으로 "우리는 10억 원의 자산을 갖춘 은행"이라고 말하고 다닐 수 있다. 그리고 이 자산 가치를 근거로 다른 은행이나 금융기관에서 돈을 끌어와서 투자 규모를 늘릴 수도 있다.

왜냐면 똑같이 수익률 10%인 투자처에 투자해도 1억 원을 투자하면 천만 원이 남지만, 이자율 8%로 9억 원을 더 빌려 와서 10억 원을 투자하면 수익 1억 원이 남고, 그럼 빌린 돈 이자 7200만 원 갚고도 2800만 원이 남아서 그냥 1억 원만 투자했을 때보다 세 배 가까이 남길 수 있기 때문이다. 이를 '레버리지 효과'라 하며, 각 기업, 은행, 금융기관 등은 이 레버리지 효과를 노리고 가능한 한 외부에서 돈을 많이 빌려다 투자하기 위해 가능한 한 자기 회사가 안정적이라고 선전한다.

그런데 이렇게 9억 원을 밖으로 돌리고 있는 동안, 뜻밖에 예금주들이 한꺼번에 찾아와서 "2억 원을 인출해 달라"고 요구하는 사태, 즉 뱅크런이 발생하면? 은행에는 현금이 1억 원밖에 없기 때문에 예금주들에게 돈을 돌려 줄 수가 없다. 이를 두 글자로 줄이면 부도. 또한 이 은행이 위험하게 굴리던 9억 원의 투자가 잘못되기까지 하면, 이 은행이 10억 원 상당의 자산을 갖고 있다는 말만 철석같이 믿고 이 은행에 투자한 개인, 기업들과 금융기관들도 이 은행과 함께 망하게 된다.

물론 지급준비제도는 은행이 자산을 자유롭게 운용하도록 보장하면서도 언제든지 고객에게 지급할 수 있는 현금을 유지하도록 강제함으로써, 일반적인 상황에서 이런 뱅크런이 발생하는 것을 막고 고객이 요구한다면 언제든지 돈을 돌려줄 수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있다는 신용을 유지하는 역할을 하므로, 뱅크런의 원인을 지급준비제도 자체에만 돌리는 것은 잘못된 분석이라고 할 수 있다. 뱅크런 항목에서 볼 수 있듯 고객들이 요구하는 현금 지급 수준이 일시적으로 지급준비율을 초과하더라도 이에 대비할 수 있는 시스템도 갖춰져 있기에, 뱅크런이 실제로 발생한다면 은행이 자산 운용을 잘못하여 신용을 잃었거나 일개 은행이 대처할 수 없을 정도로 경제가 엉망으로 치닫고 있다고 보는 것이 타당하다.

최소 초기 - 영어 뜻 - 영어 번역

Akamai's managed CDN enables providers to minimize deployment time and reduce up-front costs while simplifying management and reducing operational expenses.

This Akamai offering enables administrators to minimize deployment time and significantly reduce upfront costs by deploying a VoD CDN on infrastructure monitored

and a fixed low fee covers data traffic hosting costs and system support including back-up of all data.

and a fixed low fee covers data traffic hosting costs and system support including back-up of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all data.

and a fixed low fee covers data traffic hosting costs and system support including back-up of all data. Efficient alarm management.

또한보십시오

단어 번역에 의한 워드

알파벳 순서로 구

한국어 - 영어

영어 - 한국어

and required to achieve the purposes illustrated in the cookie policy. If you want to know more or withdraw your consent to all or some of the cookies, please refer to the cookie policy .
By closing this banner, scrolling this page, clicking a link or continuing to browse otherwise, you agree to the use of cookies.

Opt-Out of the sale of personal information
We won't sell your personal information to inform the ads you see. You may still see interest-based ads if your information is sold by other companies or was sold previously. Opt-Out Dismiss

소기업 당좌 예금 계좌 옵션 및 최상의 선택을 위한 팁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는 개인 당좌 계좌와 다른 계좌 개설 기준이 있습니다. 사업체는 사업 구조, 사업 재정적 결정을 내리는 데 관련된 당사자, 때로는 기타 사업체 은행 계좌에 적용되는 문서를 제출해야 합니다.

수수료 구조는 개인 당좌 예금 계좌와 사업 당좌 예금 계좌의 가장 큰 차이점 중 하나입니다. 대부분의 개인 당좌 예금 계좌는 수수료가 거의 또는 전혀 없으며 매월 거래 또는 예금 수에 대한 제한이 적습니다.

단순히 계좌를 가지고 사용하는 데 큰 수수료를 부과하지 않는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를 찾는 것은 어려울 수 있습니다.

다행스럽게도 사업주는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무료 비즈니스 당좌예금을 위한 다양한 옵션. 오늘날 최고의 무료 소기업 당좌 예금 계좌를 얻으려면 무엇이 최고의 무료 당좌를 구성하는지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일부 요인에는 거래 제한, 평균 계정 잔액 최소값 및 기타 속성이 포함됩니다.

또한 읽기 :

최고의 무료 중소기업 당좌 예금 계좌

다음은 최고의 무료 소규모 비즈니스 당좌예금입니다.

  1. 기업용 BBVA Compass ClearConnect
  2. US Bank 실버 비즈니스
  3. 인터넷은행 연방은행 기초사업
  4. 캐피탈원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스파크 비즈니스 기본 점검
  5. PNC사업

기업용 BBVA Compass ClearConnect

또한 기업용 BBVA Compass ClearConnect 당좌 예금 계좌는 월 서비스 요금이 없고 최소 잔고 요건이 없기 때문에 무료 비즈니스 당좌 계좌 목록의 상위에 있습니다.

최소 $100의 초기 보증금이 필요합니다. 소기업 소유자는 매월 최대 $5,000의 현금 처리를 무료로 받습니다. 없다 다른 모든 거래에 대한 제한 온라인 뱅킹을 통해 계정 소유자에게는 맞춤형 Visa 직불카드 XNUMX장도 무료로 제공됩니다.

또한 BBVA Compass를 사용하는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 소유자는 무료 디지털 뱅킹 서비스, BBVA Compass ATM에서 무료 ATM 인출 및 무료 모바일 수표 예금을 받습니다.

BBVA Compass는 앨라배마, 애리조나, 캘리포니아, 콜로라도, 플로리다, 뉴멕시코 및 텍사스에 있는 43,000개의 추가 수수료 없는 ATM과 670개 이상의 지점을 통해 다양한 기타 소규모 비즈니스 계정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규모 금융 기관입니다.

US Bank 실버 비즈니스

또한 US Bank 실버 비즈니스 당좌예금 계좌는 월 유지비 없이 소상공인을 위한 무료 사업체 수표를 제공합니다.

무료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는 한도를 초과하는 모든 거래에 대해 $150의 비용으로 매월 최대 0.50개의 무료 거래를 허용합니다.

소기업 소유자는 또한 매월 최대 25개의 무료 현금 예금을 받고 매월 최대 20개의 무료 모바일 수표 예금을 받습니다.

US Bank Silver Business 당좌예금이 있는 계좌 소유자는 또한 무료 온라인 뱅킹 서비스, 원격 수표 예금 및 비즈니스 당좌 대월 보호 무료. 최소 잔액 요구 사항이나 최소 초기 보증금이 없습니다.

US Bank는 3,000개 주에 걸쳐 28개 이상의 지점을 운영하고 4,800개 이상의 무료 ATM에 액세스할 수 있기 때문에 BBVA Compass보다 규모가 더 큽니다.

인터넷은행 연방은행 기초사업

와 BofI 연방 은행 기본 사업 당좌 예금 계좌, 사업 소유자는 여러 기능을 가진 무료 소규모 사업체 당좌 옵션에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모든 새 계정에 대해 $1,000의 최소 초기 보증금이 있지만 충족해야 하는 평균 월간 잔액 최소 요구 사항은 없습니다.

비즈니스 소유자는 매월 최대 200개의 무료 거래에 액세스할 수 있으며 한도를 초과하는 모든 거래에 대해 $0.30의 요금이 부과됩니다. 계정 소유자는 수수료 없는 모바일 및 원격 수표 예금을 포함하여 매월 최대 60개의 무료 수표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소상공인들은 디지털 뱅킹에 대한 무료 액세스 무료이며 이미지 명세서 및 청구서 지불도 무료입니다. 이 계정에는 무제한 ATM 수수료 환급도 함께 제공됩니다.

Bank of Internet Federal Bank는 ATM을 통해 운영되며 물리적 지점이 없습니다. 이것은 일부 사업주에게 좋지 않을 수 있지만 사업체 당좌 예금 계좌의 다른 기능으로 인해 최고의 무료 사업체 당좌 계좌 중 하나로 가치가 있습니다.

캐피탈원 스파크 비즈니스 기본 점검

또한 캐피탈원 스파크 비즈니스 기본 점검 계정은 일부 요구 사항이 충족되면 월별 유지 관리비를 면제할 수 있는 옵션이 제공됩니다.

Capital One이 있는 소기업 소유자는 무료 당좌 예금 계좌 지불과 매월 최대 $5,000의 현금 예금을 받습니다. 월 서비스 요금이 부과되지만 지난 2,000~30일 동안 평균 잔고가 $90 이상이면 사업주가 용서했을 수 있습니다.

계정 소유자는 무료 직불 카드, Capital One 회사의 연결된 예금 계좌를 통한 무료 당좌 대월 보장 및 무료 온라인 청구서 지불 서비스를 받습니다.

Capital One은 600개 이상의 지점과 2,000개 이상의 무료 ATM 네트워크를 운영하는 대규모 금융 기관입니다.

PNC사업

또한 PNC사업 당좌 예금 계좌는 특정 요구 사항이 충족될 때 계좌 소유자가 월 유지 관리비를 상쇄할 수 있게 해주기 때문에 최고의 무료 소규모 비즈니스 당좌 옵션 중 하나입니다.

$10 월 유지비를 면제 받으려면 소기업 소유자는 월 평균 $1,500 이상의 PNC 계정 잔액이 있어야 합니다. 또한 사업주는 예금, 유료 항목, ACH 차변 및 크레딧을 포함하여 최대 150개의 월간 거래를 무료로 받습니다.

사업주는 또한 최대 $5,000 현금 예금 한도까지 온라인 뱅킹 또는 전자 보고서에 대한 비용과 수수료가 없습니다.

계정 소유자 PNC 비즈니스 당좌예금 무료 Visa 비즈니스 직불 카드가 있으며 당좌 대월 보호 수수료가 부과되지 않습니다. 청구서를 지불하는 제품은 무료입니다.

PNC는 전국의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형 금융 기관입니다. 이 은행은 2,600개 이상의 실제 지점과 9,000개 이상의 무료 ATM을 보유하고 있어 당좌예금 계좌가 있는 소상공인이 이용할 수 있습니다.

중소기업에 가장 적합한 당좌예금 선택하기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는 요금이 부과되지 않는다고 해서 좋은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최고의 무료 소규모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에는 다음과 같은 몇 가지 긍정적인 속성이 있습니다.

  • 매월 거래 건수. 에이
  • 매월 입금, 인출, 수표 또는 전자 지불 횟수를 제한할 수 있습니다. 숫자가 높을수록 무료 당좌예금이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더 좋습니다.
  • 평균 일일 계정 잔액. 대부분의 무료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는 소기업 소유자가 평균 일일 계좌 잔고를 유지해야 합니다. 숫자가 낮을수록 비즈니스 소유자에게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합니다.
  • 최소 초기 입금액. 일부 무료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에는 최소 초기 보증금이 필요합니다. 소기업을 위한 최고의 무료 당좌 예금 계좌는 최소 예금 요건이 낮거나 XNUMX입니다.
  • 지점 위치. 무료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는 금융 기관에 대한 최소한의 간접비가 있기 때문에 비용이 들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는 물리적 분기 위치가 거의 또는 전혀 없음을 의미합니다. 지점이 있는 금융 기관이 없는 비즈니스 당좌 예금 계좌는 일반적으로 더 저렴합니다.
  • 은행 또는 신용 조합의 규모. 소규모 비즈니스를 위한 최고의 무료 당좌 예금 계좌는 커뮤니티 및 관계 중심적이기 때문에 소규모 은행 및 신용 조합에서 제공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소기업 소유자는 다음 중 하나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최고의 무료 비즈니스 감사 옵션 금융 거래 비용을 낮게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위에 나열된 것입니다.

예금금리 웃도는 P2P 재테크…분산투자가 답이다

예금금리 웃도는 P2P 재테크…분산투자가 답이다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에 따르면 국내 200여 개 P2P금융 업체를 통해 이뤄진 누적대출 규모는 지난해 말 기준 5조원을 넘어섰다.

대출 부실률을 반영한 투자수익률이 연 5~7% 수준으로 은행 정기예금 금리보다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3%포인트 이상 높다. 주식형펀드 등 금융투자상품도 이 정도의 수익률을 올리기가 쉽지 않다.

투자수익률이 높아도 옥석가리기는 필요하다. 한국경제신문은 P2P분야 국내 1위 플랫폼인 렌딧에 의뢰해 P2P금융에 투자하는 요령과 효과를 꼼꼼히 살펴봤다.

최소 100개 이상 대출채권에 분산

렌딧의 투자자별 수익률은 -5%에서 +20%까지 다양하다. 모든 대출채권이 제때 상환되진 않기 때문에 손해를 볼 가능성이 있다. 렌딧은 세전 수익률 중간값인 8.6%에 수렴하는 투자를 하기 위해선 최소 100개 이상의 대출채권 분산투자가 필요했다고 설명했다.

예금금리 웃도는 P2P 재테크…분산투자가 답이다

100개 이하로 투자한 경우 원금 손실 가능성은 9.0%에 달했지만, 101~200개에 분산하면 손실률이 0.8%로 줄었고, 200개 이상의 채권에 쪼개 투자하면 0.2%로 더욱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P2P투자업체 중엔 매월 받는 배당금을 바로 재투자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 곳들이 있다. 렌딧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바른펀드 두게더펀딩 8퍼센트 테라펀딩 등 P2P업체들이 이런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과거 복리 예금에 투자한 것과 같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업계 관계자는 “어떤 종목에 투자되는지 설정을 꼼꼼하게 할 필요가 있다”며 “종종 플랫폼에 접속해 투자 상태를 점검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쪼갤수록 절세되는 꿀팁도

안전성 외에도 분산투자의 효과는 또 있다. 현재 P2P투자는 대부업법상 ‘비영업대금 소득세율’인 27.5%를 적용받는다. 그런데 렌딧을 보면 그동안 투자자의 실효세율은 14.2%였다. 은행 예금의 이자소득에 적용되는 세율 15.4%보다 더 낮은 셈이다.

그 이유는 세금을 낼 때 10원 미만은 깎아주는 ‘원 단위 절사’ 때문이다. 가령 190원의 세금을 내는 채권 1개에 투자했을 때엔 혜택을 볼 수 없지만, 채권 10개 투자해 19원씩의 세금을 내면 9원 단위의 절사를 10번 받을 수 있다. 세전 수익은 같지만 세금 90원을 덜 내 세후 수익률이 그만큼 높아진 셈이다.

채권당 투자금이 적을수록 이 같은 효과는 커진다. 과거 P2P업체들의 최소 투자금액은 5만원가량이 많았다. 하지만 최근엔 1만원에서 5000원, 2000원씩을 투자할 수 있는 업체들도 생겨났다.

원금보장 안 될 수도 ‘주의, 또 주의’

P2P대출은 매력적 중수익을 제공하지만 위험성도 크다.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는 올해 초 59개에서 44개로 줄었다. 지난해 11월 금감원은 P2P업체에 대한 현장 점검을 해 부실 가능성이 큰 상품을 다루고, 연체 대출 채권을 대거 ‘돌려막기’한 업체를 대거 적발하기도 했다.

투자자가 투자할 P2P업체와 상품을 고르는 데 신중해야 한다. 해당 업체가 문을 닫으면 투자금을 전혀 돌려받지 못하기 때문이다. 아직까지 P2P업체들은 대부업체를 세워 사업을 하고 있다. 해당 P2P업체와 연계된 대부업체가 금융위원회 등록 업체인지를 먼저 살펴야 한다. 등록 없이 P2P대출을 알선하는 것은 불법이다.

대출채권별로 어떤 사업에 투자하는지, 차주가 누구이고, 상환계획은 어떠한지 꼼꼼히 살펴야 한다. 이 내용이 제대로 공시되고 있는지도 점검해야 한다.

특히 후순위 대출채권과 부동산 개발을 위한 초기 단계의 자금을 모으는 프로젝트파이낸싱(PF) 대출은 수익률이 높은 대신 원금을 잃을 가능성도 크다. 10% 이상의 고금리 상품도 그만큼 차주의 신용도가 낮다는 의미이므로 주의해야 한다.

김대훈 기자 [email protected]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신이 좋아할 만한 뉴스

인프라 개선된 세종시, 올 첫 공급에 '관심 집중'

세종시가 살기 좋은 도시로 발돋움하고 있다. 2012년 출범한 세종시에는 대규모 행정타운과 주거 단지 등이 밀집해 있다. 최근 들어서는 초창기 부족했던 생활 인프라, 교육 환경 등 정주 여건이 크게 개선되면서 외지인들이 이주해 살고 싶은 도시로 거듭나고 있다. 세종시는 매년 10% 이상 인구가 증가했다.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전년 대비 인구 증가율이 가장 높은 도시로 꼽혔다. 2018년 6월을 기점으로 30만 명 선을 돌파했으며 2019년 3월 현재 인구는 32만 명이다. 각종 생활지표도 긍정적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2018년 세종시의 조출생률(인구 1000명당 출생아 수)은 12.5명으로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1위를 차지했다. 정부세종청사 등 공공기관이 들어서면서 30~40대 젊은 부부가 몰려들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세종시의 2018년 조혼인률(인구 1000명당 혼인건수)은 6.9건으로 전국 1위를 차지했다.살고 싶은 도시로 도약한 세종시출범 초기 부족했던 교육 환경도 개선됐다. 통계청의 ‘2018 학교생활 만족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세종시 중·고등학생의 ‘학교생활 만족도’는 68.3%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전국 평균 58.0%보다 10.3% 포인트 높은 수치다. 일상에서 힐링을 누릴 수 있는 녹지 환경도 충분하다. 세종시의 녹지 비율은 52%로 20%대인 경기 일산과 분당을 웃돈다. 세종시 내 크고 작은 산을 비롯해 세종호수공원, 국립세종수목원(2020년 예정)이 있다. 세종시 A 공인중개업소 대표는 “세종시 출범 초기 부족한 생활 인프라 때문에 주민들의 주거 만족도는 높지 않았다”며 “최근 들어 정주여건이 크게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개선돼 만족도도 높게 나타나고 외부에서 세종시로 이주를 원하는 문의 전화도 꾸준하다”고 전했다.세종시가 살고 싶은 도시로 변모하면서 부동산 시장도 활기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세종시에서 분양된 아파트는 5개 단지로 평균 청약 경쟁률은 39.97 대 1을 기록했다. 5개 단지 모두 전체 타입 1순위 마감했으며, 평균 당첨가점은 54.6점을 보였다. 분양 전망도 긍정적이다. 주택산업연구원에 따르면 4월 세종시의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는 88.2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한 서울(96.0)의 뒤를 이어 2위를 기록했다. 경매 시장에서도 세종시는 낙찰가율이 고공행진이다. 지지옥션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평균 낙찰가율은 71.6%를 기록했는데, 이 중 세종은 100.8%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내 서울(90.9%)과 부산(96.8%)을 웃돌았다.5개 단지, 3256가구 공급 예정세종시의 부동산 시장이 긍정적인 분위기를 보이면서 신규 물량에 대한 기대도 높다. 특히 올해 첫 공급을 시작하는 세종시 4-2생활권은 6개 생활권으로 구분되는 행정중심복합도시 중 대학·연구의 핵심거점으로 특화된 구역이다. 국내외 우수대학과 연구기관·산업체 등이 산학연 클러스터를 형성할 계획이다. KAIST 융합의과학원과 충남대 의학바이오융합 캠퍼스 입주가 예정됐다. 구획된 세종테크밸리 부지에는 기업체를 비롯해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창원진흥원,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등 기관 등이 이전할 계획이다. 기존의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장점도 있다. 4-2생활권 서쪽으로는 세종시청, 코스트코 세종점, CGV 등이 있다. 세종시청, KDI한국개발연구원 등이 가깝다.이달 분양되는 5개 단지는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민간 기업의 합작으로 공급된다. 민간참여 공공분양은 LH 등 공기업과 민간 사업자(건설사)가 공동으로 분양하는 형태다. 공기업이 보유한 택지에 민간 건설사의 기술력이 더해져 만들어진 주택으로 우수한 상품성으로 주택 수요자의 신뢰가 높다는 것이 특징이다. 5개 단지에서 공급되는 아파트는 3256가구에 달한다. 전용 59~160㎡까지 면적도 다양하다. 다만 이들 단지는 동시 분양될 예정이어서 예비 청약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5개 단지 중에서 한 군데만 청약이 가능할 전망이다. 분양가는 3.3㎡당 1000만~1100만원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GS건설 컨소시엄은 세종 4-2생활권 L4블록에서 ‘세종자이e편한세상’을 공급한다. 세종시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이’ 브랜드 대단지인 데다 이번에 공급되는 단지 중 규모가 가장 크다. 단지는 전용면적 84~160㎡ 1200가구로 중대형 면적으로 구성된다. 도보로 통학할 수 있는 초·중학교 예정부지가 있다. 한신공영과 금성백조주택은 L1, L2블록에 짓는 ‘세종 더휴 예미지’ 아파트를 분양할 예정이다. L1블록은 338가구이며, L2블록 508가구 등으로 총 846가구가 공급된다. 금호건설과 신동아건설은 M1블록, M4블록에 ‘세종 어울림 파밀리에 센트럴’을 분양한다. M1블록은 전용면적 59~84㎡ 612가구이며 M4블록은 전용면적 59~100㎡ 598가구로 구성됐다.세종=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email protected]

부산 첫 '사전 무순위 청약', 3527명 수요자 몰리며 성황

부산에서 진행된 사전 무순위 청약에 수천 명이 몰려들면서 부동산 시장이 회복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12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현대엔지니어링이 동래구 명륜동에 공급하는 ‘힐스테이트 명륜 2차’(874가구)의 사전 무순위 청약에 3527건이 접수됐다. 전용 84㎡A형에 가장 많은 1945건이 몰렸다. 동래구는 조정대상지역이어서 대출이나 청약 조건이 까다로운 편이다. 이 때문에 별다른 자격이 필요없는 무순위 청약에 수요자가 몰린 것으로 보인다.부산 청약 시장은 조정대상지역 지정 이후 힘을 쓰지 못했다.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최근 1년간 34개 단지가 분양돼 22개 단지만 1순위 마감됐다. 집값도 내림세다. 지난 1년간 경상남도가 3.04% 하락했고, 부산 또한 1.56% 집값이 후퇴했다. 업계 관계자는 “부산 부동산 시장이 전반적으로 침체됐지만, 지난해 말 조정대상지역에서 풀린 지역을 중심으로 시장에 대한 기대감이 있다”고 말했다.정부는 지난해 12월 부산시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진·남·연제구와 기장군(일광면)을 청약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했다. 올해 부산 분양 시장에서는 비규제지역에서 공급이 이어질 전망이다. 비조정지역에서는 청약 통장 가입 후 6개월이 지나면 1순위 청약 자격을 얻는다. 또한 만 19세 이상이면 세대주, 5년 내 주택 당첨 이력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등과 무관하게 청약을 넣을 수 있다. 전매제한기간도 6개월~1년으로 짧은 편이다. 다만 밀렸던 분양이 쏟아질 것으로 보여 공급과잉이 우려된다.동양건설산업은 남구 문현동 1191 일원에 들어서는 ‘오션 파라곤’을 분양 중이다. 지하 5층~지상 32층까지 6개 동 662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지난 10일 모델하우스를 개관했다. 문현동 일대는 부산항 통합재개발의 중심부에 있다. 남구에서는 포스코건설이 남천동 남천2구역 재개발로 전용면적 59~107㎡ 975가구 아파트 공급에 나설 예정이다. 일반분양은 612가구다.부산진구에서도 신규 아파트가 쏟아질 전망이다. 진구에는 23개 구역에서 주택재개발사업이 추진 중에 있으며, 총 2만6000여 가구가 들어설 예정이다. 향후 일대가 신흥주거타운으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대림산업은 부산진구 전포동 전포1-1구역 재개발 사업인 ‘e편한세상 시민공원’을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59~107㎡ 1401가구에 달하며, 이 중 일반분양분은 856가구다. 연지동 250 일대에서는 삼성물산이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를 선보인다. 지상 최고 33층, 21개 동 총 2616가구의 대단지로 조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51~126㎡의 1360가구가 일반분양된다.기존 비조정대상지역이던 동구에서는 두산건설이 범일동 좌천범일구역통합3지구 도시환경정비사업을 통해 ‘두산위브더제니스 하버시티’를 공급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59~84㎡ 2040가구이며 이 중 Choeso chogi) - 영어 뜻 - 영어 번역 1238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1개 동인 오피스텔은 345실로 341실을 일반 공급한다.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email protected]

e편한세상 시민공원, 부산시민공원을 정원처럼 '녹세권 아파트'

대림산업이 이달 부산시 부산진구에서 ‘e편한세상 시민공원’(투시도)을 분양한다. 지하철역이 가깝고 주변에 녹지가 많은 단지다.아파트는 전포동 전포1-1구역을 재개발해 지상 35층, 17개 동으로 짓는다. 2개 단지, 총 1401가구 가운데 일반분양분은 856가구다. 전용면적별로는 △59㎡ 359가구 △74㎡ 71가구 △84㎡ 384가구 △99㎡ 20가구 △107㎡ 22가구다. 2단지 일반분양분은 전용 59㎡ 주택형으로만 구성됐다.부산지하철 1호선은 부전역과 양정역이 가깝다. 1·2호선 환승역인 서면역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단지 맞은편엔 동해선 부전역이 있다. 동해남부선 복선전철과 부전~마산 복선전철, 경전선 등을 이용할 수 있는 복합환승센터로 개발이 예정된 곳이다.서면역 일대엔 다양한 상업시설이 밀집했다. 롯데백화점과 NC백화점, 이마트 트레이더스 등 대형 쇼핑시설이 많다. 단지명처럼 부산시민공원이 가깝다. 송상현광장과 라이온스 공원 등 녹지가 주변에 많다. 아파트 뒤편엔 황령산이 있어 주말마다 산책을 즐길 수 있다.모델하우스는 센텀시티역 앞인 해운대구 우동 1522에 들어설 예정이다.전형진 기자 [email protected]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